준호씨의 블로그

치질로 분당 W항외과 방문 본문

살아가는이야기

치질로 분당 W항외과 방문

준호씨 2015.10.05 12:11

5~6년 전 즈음에 치질이 좀 악화 되어서 병원에 다니고 오랜만에 또 치질 증상

평소에 앉아서 일을 많이 한 탓도 있고 거기다가 이번 추석에 반나절 이상 운전을 하고 변을 제때 못보는 등 여러 복합 상황으로 인해 다시 치질 증상이 좀 악화 된 듯 하다.


그래서 병원에 다녀옴. 어딜 갈 까 하다가 그냥 회사 가까운 곳으로 검색 해 보았다. 더 가까운 곳이 있을 것도 같지만 대충 집과 회사 사이즈음에 있는 분당 W항외과로 갔음.


주차는 병원 방문시 1시간 무료 도장을 찍어 준다.


K모 원장님이 진료를 해 주심. 친절하고 재미있고 자세하게 잘 설명 해 주셔서 만족.


내 항문은 좁은 편이고 대장은 과민성이라고 함. 그리고 변을 오래 보는 습관이 있음.

ㄴ 과민성대장인 경우 매운음식이나 술을 마시게 되면 설사를 잘 한다고 함. 일단 나는 술은 안마시고 매운음식을 먹으면 3일 정도 설사 하며 고생을 하는 편


기계로 항문을 촬영 하고 항문 깊숙히 뭔가 (아마 손이나 뭔가 기구이거나 카메라 일 듯)를 집어 넣음 덜덜. 치질이 좀 거치고 상처가 나서 피가 나오는 부분에 대해 촬영한 부분을 알려 주심.

기계로 확대 촬영해서 실제 사이즈가 얼마나 되는지는 모르겠음. 예전에 검사 받았을 때 결과도 모르니 뭔가 비교 해 보기가 어렵군. 히스토리 같은게 잘 정리 되면 좋을 텐데.


아무튼 인터넷에서 본 괴사가 일어나거나 등등 징그러운 모습 정도는 아닌 것 같음.


검사 받고 나니 변을 누고 싶은 기분이 들었으나 화장실에 가도 변이 나오지는 않았음;


일단 먹는 약을 받았음.


베노론캅셀(내복)

레보드정(내복)


3일치.


약국에서 뭔가 좋은 약이라고 함. 밥을 꼭 먹지 않아도 소화에 이상 없으면 그냥 먹어도 된다고 함. 자세한 건 나중에 좀 더 찾아 봐야 겠다.


예전 (5~6년 전)에는 뭔가 바르는 약도 있었는데 그 때와는 좀 다른 상태인가?


아무튼 예전 치질 증상을 기억 해 보면 그 때는 앉아 있는게 좀 불편 했던 상태. 아마 좀 더 바깥쪽에 치질이 있었던 게 아닐까 싶다. 그래서 바르는 약도 받았을 지도.

그리고 한동안 항문을 깨끗하게 유지 하려고 노력 했었음. 그 때 부터 물티슈를 열심히 썼던 것 같다. 요즘은 물티슈말고 그냥 휴지로 닦고 있음. 다시 물티슈를 고려해 봐야겠음. 집에서는 가능하면 깨끗이 씻어야겠다.

싱가포르 갔을 때는 화장실 마다 용변 후 씻는 용도 호스가 있었다. 인도사람이 많이 살고 거기서는 항상 물로 씻기 때문이라고 했던 것 같다.




'살아가는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VARIDESK ProPlus36 일주일 사용기  (0) 2015.10.26
내 몸에 곰팡이  (0) 2015.10.06
치질로 분당 W항외과 방문  (4) 2015.10.05
Ryan 유모차 풋머프 장착  (2) 2015.10.04
데니스홍 강연들음  (0) 2015.09.18
아침부터 후추와 소금놀이  (4) 2015.09.17
4 Comments
  • 프로필사진 쩨주처녀 2017.12.18 20:30 신고 저는ᆞ가니까ᆞ환자가 한 명도 없어서ᆞ아무리
    예약제여도ᆞ너무 없다 싶었는데ᆞ만성변비와
    노인들 드시는ᆞ물약 변비약ᆞ20대 초반에
    1년정도 먹어서... 30대초반에ᆞ검사결과ᆞ장무력증 결과 나왔다고 얘기했고.. 원장님이 얘기를
    잘 들으려고도 안하고ᆞ말 자르고ᆞ설문지도
    대충 읽어서ᆞ적어놓았는데ᆞ물어보고..
    암튼ᆞ기분 안좋게 나왔어요. 경청하는 태도와
    환자 말을ᆞ자를때도ᆞ기분 나쁘지않게ᆞ자르는
    태도와ᆞ스킬을ᆞ기르셨음 해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준호씨 2017.12.19 12:21 신고 아이구 맘고생 많이 하셨겠네요. 저는 안 가본지 오래되서 요즘은 어떤지 모르겠네요. 말씀대로면 요즘은 서비스가 좀 안좋아진게 아닐까 우려되는군요.
  • 프로필사진 수선화 2018.07.01 22:29 신고 저도 이병원은 갈때마다 환자가 한명도 없더라구요. 식이섬유도 유통기한이 한참지난걸 판매 하더라구요. 의사가 식이섬유를 먹어야 된다고 해서 이병원에서 주는 식이섬유를 사가지고 왔는데
    유통기한이 한참 지난걸 줬더라구요
    그래서 환불하고 집에 있는 식이섬유를 먹고 일주일후 내원 했는데 의사가 보자마자 식이섬유는 먹었냐면서 다그치는거예요
    환자의 상처는 다 나았는지는 확인도 안해보구
    식이섬유에만 집중해서 물어 보더라구요
    이 병원에서 판매하는 식이섬유를 안사가서
    화가난건지 갑자기 불친절 해서 하루종일 기분이 엉망이었답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준호씨 2018.07.01 23:27 신고 음;; 참 난감한 상황이군요;;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