준호씨의 블로그

오랜만에 서울가다~ 캣츠쇼케이스 +_+ 본문

살아가는이야기

오랜만에 서울가다~ 캣츠쇼케이스 +_+

준호씨 2008.06.08 12:28

오랜만에 서울에 다녀 왔습니다 ^^
거의 반년만이 아닐지? 작년 2007년 11월 IT서비스학회 추계학술대회 이후로 아마 처음인듯 하네요 -_-;

사실 얼마전까지만 해도 뮤지컬이니 공연이라는 것에 별 관심을 갖지 못한 사람들 중 한명이었지만
최근들어 문화생활에 관심이 생기면서 뮤지컬이라는걸 꼭 봐야 겠다는 생각을 하고 있었습니다.

예전부터 누누히 들어왔던 "캣츠"와 "오페라의 유령" 등의 뮤지컬이나 오페라
즐겨하는 게임인 펌프에서 등장한 곡인 "키메라"를 통해 알게된 "밤의 여왕의 마리아"
힙합, 비보이에 관심이 생기면서 "비보이를 사랑한 발레리나", "마리오네트"
등등을 통해 뮤지컬이라는 것에도 점점 관심이 생기게 되더군요.

그러다 우연히 방문한 WSI 싸이타운에서 켓츠 쇼케이스 이벤트를 한다는 정보를 알게 되었습니다.
그래서 당장 스크랩후 이벤트 응모~ +_+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싸이타운에서 스크랩해온 이벤트 포스터

이것이 바로 학원 처음 등록할 때 들었던 아주아주 특별한 Social Club중 하나인 Musical Night 이렸다. +_+
난 바로 이 순간을 기다려 왔다규 ㅇㅅㅇ

사용자 삽입 이미지
꿈은 이루어 진다더니... 간절히 꿈꿨더니 내 손안에 들어온 티켓님 ㅎㅎ

My 컨설턴트 Mia님의 추천 + 공연좋아라 하는 후배님의 추천 + 요즘 증가하는 중인 나의 관심사
에 의해 비록 대구에 살고 있지만 이 순간을 위해서라면 기꺼이 서울까지 가주리라~
마침 남아 있던 휴가도 내고 KTX타고 서울로 고고싱~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도착해서 티켓들고 찍은 셀프샷 >_<
배경인물이 너무 강조된 탓에 Blur + Motion Blur 효과로 나혼자만 강조 -_-+

사용자 삽입 이미지

줄이 너무 길어요

엄청나게 긴 줄
이 순간 입장은 7시 부터, 오프닝공연은 8시 30의 의미를 절실히 깨닫게 되었습니다;;
사실 7시 전에 도착해서 처음엔 한가했지만 후배를 기다리는 동안 몰려든 인파 -_-;
사진에 보이는 줄은 일부분이었습니다. 코너 돌아서도 계속 늘어져 있던 줄이 어찌나 길던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NIKON CORPORATION | NIKON D80 | Aperture priority | Multi-Segment | 1/250sec | f3.5 | -1.33EV | 18mm | ISO-500 | No Flash | 2008:05:26 19:19:20

저를 찾아 보세요 ^^

싸이타운에서 퍼온 사진 입니다. 제가 찍혀 있길레 퍼왔습니다.
저는 어디에 있을까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

클럽Mass안에서

드디어 들어온 클럽Mass
또다시 시작된 셀프샷 -_-+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나도 고양이 머리띠~

왜 여자들만 고양이 머리띠를 주는가 -_-
나도 줘잉 ㅠ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단 들어가보니 공연을 하고 있지 않더군요.
여기저기 둘러보던 중 뒷쪽에서 사람들이 사진을 찍고 있더군요.
역시 남는건 사진 아니겠어?
사진 찍으러 고고싱 +_+

사용자 삽입 이미지
주변에 군데군데 보이는 Bar
첫번째 메뉴는 Gin and Tonic으로 수업중에 나왔던 술이 있더군요 ㅋ
왜인지 친근한 느낌이 들었던 Gin and Tonic
그러나 저는 Lemonade를 마셨습니다 -_- 두둥...

사용자 삽입 이미지
찍었던 사진은 요겁니다 ^^
옆에는 같이 갔던 후배님 ㅋ
후배말로는 우리가 유일한 남남커플이 아닐까 하던데 정말 일까요? -_-;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찍으러 가보니 안쪽에서는 재미있는 게임들이 있더군요.
상품까지 주면서 말입니다 ㅋ

설치된 모니터를 보니 이미 공연이 시작되어버렸더군요 -_-;
상품에 눈이먼 우리는 게임을 하러 안쪽으로 계속 들어갔습니다. +_+

사용자 삽입 이미지
덕분에 저는 우산을 건졌고 후배는 가방을 건졌습니다 ㅋㅋ
안쪽에 있는 컵에 공던져 넣기해서 3개 성공시켜서 우산 받았습니다 ^^
사실 풍선 터뜨리기도 했었는데 풍선이 어찌나 튼튼하던지 다트를 마구마구 튕겨내었습니다;;
눈감도 똥던지기 게임도 있었는데 참 인상 깊었습니다 -_-;;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리지널 배우들의 사진 촬영모습도 봤구요 ^^
부끄럽지만 이때까지만 해도 이분들이 오리지널 배우들이었는지 몰랐습니다;;

그런 후 공연장으로 돌아가보니..
이미 앞에서 드럼캣의 타악 퍼포먼스와 비보이 그룹 ONE WAY CREW의 댄스 공연이 다 끝났더군요 ㅠㅠ
요즘 드럼에도 관심 많이 비보이에도 관심 많은데.. 완전 슬펐습니다 ㅠㅠ

하지만.. 다행히도 때맞춰 캣츠 쇼케이스가 시작되려 하고 있었습니다.
이것만은 놓칠 수 없었죠 +_+

이후로는 사진이 없습니다.
동영상 찍기 바빴거든요 ^^;
인상깊었던 몇몇 동영상 올립니다 ^^

럼 텀 터거 역의 Ranjeet Starr씨의 "많이 좋아" >_<

배우들의 한국어 솜씨가 생각보다 좋아서 놀랬습니다.
능숙한 한국어가 나올때 마다 관객들의 환호성이란 >_<

미스터 미스토펠리스역의 Adrian Ricks의 짧막 댄스?
One more time~ One more time~ ^^

이번 쇼케이스를 보고 진짜 뮤지컬이라는게 한번 보고 싶어지더군요 ^^
뮤지컬 티켓 이벤트도 하던데 들어갈 때 뭔가 적는게 있던데 알고보니 그게 행운권이더군요 ㅠㅠ
아.. 왜 안적었을까;;
혹 당첨되었으면 이번엔 제대로 뮤지컬 한번 보는건데 ^^;

대구 오는 기차를 타기 위해 마지막 공연인 탭댄스 배틀을 못보고 떠나야 했습니다 ㅠㅠ
대구에서도 이런 멋진 Special Social Club 해줬으면 좋겠네요 ^^

조만간 대구에서 2008 대구국제뮤지컬페스티벌을 한다는군요.
대구에서도 이런행사가 치뤄지고 있었군요 +_+
기회가 되면 꼭 가봐야겠습니다 ^^
 
2 Comments
댓글쓰기 폼